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
작성자 옹달
작성일 2006/04/30
첨부#1 01_동백아가씨.wma (3,160KB) (Down:1)
ㆍ추천: 0  ㆍ조회: 121      
IP: 59.xxx.133
민들래

-*민들래*-

논 뚝에핀 민들래
너 아름다운 貌習이보기 좋구나
봄은 온다는 消息도없이 왔다가
간다는 말도없이 가버리는 구나
언제왔다 언제갔는지
山川草木이 다 푸르려 젔구나
산깊은 四月에 꾀꼬리
소리만 버들숲새이에서
들리는구나
-壅達-

  0
3500
NO * NAME DATE HIT
624 자전거 壅達 2013/03/11 (월) 120
623 고추가식상토 壅達 2012/03/03 (토) 120
622 雪景 壅達 2010/01/04 (월) 119
621 농촌 壅達 2010/04/23 (금) 119
620 책을 든 鍵 壅達 2009/12/09 (수) 118
619 九首項.紫皮田,伐草 壅達 2017/09/18 (월) 117
618 脫穀 壅達 2009/10/27 (화) 117
617 퀸스타운 壅達 2009/10/13 (화) 117
616 壅達 2010/04/21 (수) 117
615 청용정자 壅達 2010/04/26 (월) 117
12345678910,,,70